2016.08.07. | 잘츠부르크 | 호엔잘츠부르크 성채(Hohensalzburg Castle)



높은 곳에 있어서 잘츠부르크 시내 어디에서나 잘 보이는 호엔잘츠부르크 성채

호엔잘츠부르크 성채에 올라가기 위해서 경사모노레일을 타러 갔다.

(걸어서 올라갈 수도 있지만...힘들다 -_ㅠ)





SLB Festungs Bahn

여기에서 호엔잘츠부르크 성채로 올라가는 경사 모노레일을 탈 수 있다.


다행히 기다리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기다리지 않고 바로 탈 수 있었다.

(티켓을 구입할 필요 없이 잘츠부르크 카드를 바코드 인식기에 찍고 들어가면 된다.)






꽤 높아보였는데 정말 순식간에 올라가더라.






아래를 내려다보는 것은 무섭다 +ㅁ+;;;

아래로 모노레일이 열심히 오르내리는 모습이 보였다.







높은 곳이라 그런지 바람이 꽤 많이 불어 시원했다.








잘츠부르크 시내가 한눈에 들어왔다.






야경 사진 찍으러 와도 괜찮을 것 같다.

하지만 안타깝게도 오후 5시까지만 운영한다...ㅎㅎ;;







정말 쉬어가기에 좋았던 벤치 +ㅁ+

바람도 솔솔 불어오고 밖으로 보이는 풍경도 멋지다.

(한 가지 안타까운 점이라면 옆에서 담배피는 사람이 종종 있다...-_-;)







이곳에 있는 건물들의 대부분은 식당으로 운영되고 있는 것 같았다.


배가 고프지 않아서 딱히 무언가를 먹지는 않았지만,

멋진 풍경을 감상하며 식사를 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.






독일의 침략에 대비하기 위해 지은 곳이라 그런지

대포들이 설치되어 있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. 물론 지금은 장식이겠지만...!





빙글빙글 돌다 마리오네트 박물관에도 잠시 들렀다.

굉장히 규모가 작은 편이었는데, 잠깐 둘러보기에는 괜찮은 것 같다.


헬브룬 궁전의 테이블을 재현해놓은 무대도 볼 수 있었는데, 왠지 반갑더라 :)






정말 정처없이 돌아다녔는데, 그냥 대충 돌아다녀도 한바퀴 돌아서

제자리로 돌아오게 되는 구조인 것 같았다.




원래 호엔잘츠부르크 성채의 입장료는 15.2유로(걸어올라오면 11.5유로)이지만

잘츠부르크 카드가 있으면 무료이니 카드가 있다면 한 번쯤 둘러볼만 한 곳인 것 같다.

잘츠부르크 카드는 이래저래 유용하구나...ㅎㅎ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유럽 오스트리아 | 잘츠부르크
도움말 Daum 지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