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6.12.26. | 벳부 | 벳부온천 지옥순례 - 카마도지고쿠(かまど地獄 가마솥지옥)

 

 

 

벳부온천 지옥순례 그 두번째는 카마도지고쿠였다.

아마도 벳부온천에 와서 딱 한군데만 들른다면 이 곳을 들르지 않을까?

체험할 만한 것들이 가장 많기도 하고, 특히 담배쇼가 유명하다고 했다.


 

 

 

 

 

지도를 확인하고 카마도지고쿠로 향했다.

벳부의 유명한 온천들은 대부분 근처에 있기 때문에 걸어다니기 좋은 것 같다.

 

 

 

 

 

여기저기 표지판이 워낙 많아서 길을 잃을 수가 없다 -ㅁ-;;

 

 

 

 

 

온천의 도시답게 길가 여기저기서 하얀 수증기가 뿜어져나오고 있었다.

 

 

 

 

 

카마도지고쿠 도착!

 

 

 

 

 

역시나 여기도 입장료는 성인 1인 400엔이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여기는 90도?!

꽤 뜨거울텐데 주변에 식물들이 잘 자라고 있는 것이 신기했다.

 

 

 

 

 

본격적으로 가마솥지옥 탐험을 시작해봅시다!

 

 

 

 

 

여긴 도깨비가 마스코트인가봐...-ㅁ-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우미지고쿠에서 보았던 파란 연못도 있었다.

물론 색은 우미지고쿠에 있던 연못이 더 예쁜 것 같다 +ㅁ+

 

 

 

 

 

 

80℃ 마시는 온천. 한잔 마시면 10년이 젊어진다는데, 효과는 잘 모르겠다. -_-;

엄청 뜨거워서 마시다가 데일뻔했다; 후후 불어서 조심히 마셔야 할 듯;

...맛이 약간 짭짤하기도 하고...여튼 뭔가 요상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발찜질을 할 수 있는 온돌도 있었다.

바닥이 따끈따끈해서 좋긴한데, 지나가는 사람들이 한번씩 다 쳐다보고 가기때문에

혼자 앉아있으면 동물원 원숭이가 된 기분이다 ㅋㅋㅋ;;

 

 

 

 

 

 과학적인 근거가 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;

여튼 독감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하니 열심히 들이마셨다.

스팀마사지 받는 기분 :)

 

 

 

 

 

 

수족욕장도 있는데, 여긴 부끄러워서 손만 넣어보고 지나갔다 ㅎㅎ

지나가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리고 가마도지고쿠의 명물 담배쇼를 볼 수 있었다.

(단체관광객을 대상으로 하는 것 같았는데, 슬쩍 끼어서 같이봤다 ㅎㅎ)

 

 

 

 

 

담배연기를 훅 하고 불면 하얀 수증기가 엄청나게 올라온다.

연못 근처에서 쓰레기를 태우다가 우연히 발견하게 된 현상이라고 하더라.

완전 신기해 +ㅁ+

 

 

 

 

 

 

한국인들이 많이 찾아와서 그런지 한국말로 안내를 해주시는데,

굉장히 재미있는 분이었다 :)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짧지만 흥미로웠던 담배쇼가 끝나고,

온천달걀을 먹어볼까 했는데 사람이 너무 많아서 다른 곳에 가서 먹기로 했다.

(여기가 사람이 가장 많은 것 같다. 단체여행 코스에도 포함이 되어있는 듯 싶었다.)

 

 

 

 

 

벳부에서 머무를 시간이 짧아서 지옥순례 코스중 한군데만 골라야 한다면

아무래도 체험거리가 많은 카마도지고쿠를 추천할 것 같다.

사람이 많아서 조금 복잡하기는 하지만 그만큼 볼거리가 많으니까 :)

 

 

 

그럼 우리는 이제 마지막 지옥 순례 코스를 향해 출발 +ㅁ+/

 

 

 

 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아시아 일본 | 벳푸
도움말 Daum 지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