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7.12.16. | 기타큐슈 | 고쿠라 맛집투어! 카페 델 솔(Cafe del SOL)



예전에 후쿠오카에서 가려다 사람이 너무 많아서 포기했었던 카페 델 솔!

고쿠라에도 카페 델 솔이 있다고 하기에 가보기로 했다.




카페 델 솔 발견!

문 밖으로 줄이 늘어서 있는 것은 아니라 일단은 안심이었다 ㅎㅎ






웰컴 투 카페 델 솔

빈 자리가 있기를 바라며 안으로 들어갔다.






다들 점심 먹고 디저트 먹으러 온 건지 카페 안은 사람들로 가득!

다행히 창가에 빈 테이블이 남아 있었다 :)






밥 먹은지 얼마 안되서 배가 부르지만...

그래도 팬케이크를 먹어봐야겠다는 생각에 일단 주문하기로 했다.


팬케이크에 300엔을 추가하면 음료를 주문할 수 있다. 요건 라떼로 결정!





그리고 아메리카노도 하나 추가.


여기에서는 라떼를 주문할 때 라떼아트를 고를 수 있는 것이 마음에 들었다 +ㅁ+

고민 끝에 고양이로 부탁드렸다 ㅎㅎ






카페를 둘러보니 여기저기에서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느껴졌다.

크리스마스가 코앞이긴 하구나!





주방이 오픈되어 있어 팬케이크를 만드는 모습이 바로 보였다.

팬케이크가 꽤 잘나가는지 끊임없이 만들고 있었다.


우리껀 언제 나오려나...-ㅁ-






한참의 기다림 끝에 드디어 우리 팬케이크가 나왔다.

크리스마스와 잘 어울리는 느낌이다.


포실포실, 팬케이크가 정말 두껍다!





팬케이크 한 쪽을 자른 후 함께 나온 아이스크림을 듬뿍 말라서 냠냠 +ㅁ+

폭신폭신 한 식감이 꽤 마음에 들었다.

(사실 크게 기대하지 않았기 때문에 더 맛있게 먹었는지도 모르겠다 ㅎㅎ)





그리고 귀여운 고양이 라떼아트! 마시기 아까울 정도였다.

고양이가 사라지지 않도록 최대한 조심조심 마셨다...ㅎㅎ





팬케이크 950엔, 그리고 추가한 카페라떼 300엔, 아메리카노 500엔. (+소비세 140엔)

총 1890엔이었으니... 조금 비싸긴 하다...-_ㅠ

그래도 뭐...한 번쯤은 가볼만 할 듯!



여튼, 후쿠오카에서 사람이 너무 많아 가보지 못했다면

고쿠라에 있는 카페 델 솔에 가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ㅎㅎ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아시아 일본 | 기타큐슈
도움말 Daum 지도